닫기
NEWS

뉴스 및 언론

공지사항

상세보기

[신문기사] 뉴데일리-가스안전公, ‘2024 글로벌 가스안전 정책공유 포럼’ 개최

관리자|2024.06.07|조회 112
첨부파일 : (신문기사) 뉴데일리-가스안전공사 2024 글로벌 가스안전 정책공유 포럼 개최.png

원본기사 링크: 가스안전公, ‘2024 글로벌 가스안전 정책공유 포럼’ 개최 | Save Internet 뉴데일리 (newdaily.co.kr)

 


 

 
[뉴데일리 양승갑 기자] 한국가스안전공사(사장 박경국, 이하 공사)는 지난 31일 충북혁신도시 본사 대회의실에서 전 세계 20개국 정부 에너지 자원 담당 공무원 등 약 7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‘2024 글로벌 가스안전 정책공유 포럼’을 개최했다고 밝혔다.

이날 행사는 국가 간 가스안전 정책공유 및 네트워킹을 통해 글로벌 안전문화를 확산하고, 우호관계 증진과 인적 네트워크를 형성하기 위한 목적으로 기획됐으며, 한양대 GETPPP(글로벌 에너지기술‧정책 융합전문가 과정, 연구책임교수 김연규) 및 서울대학교 IEPP(국제 에너지정책 과정, 연구책임교수 김연배)와 협업으로 진행됐다.
 
이 자리에서 공사는 ▲한국의 가스안전관리 체계 및 우수사례 ▲한국의 수소정책과 수소안전 인프라 ▲공사의 가스안전 국제협력 활동에 대해 소개했다.

글로벌 참가국을 대표해 카자흐스탄, 콜롬비아, 인도네시아 정부 관계자가 ▲카자흐스탄의 가스산업 ▲콜롬비아의 청정수소 ▲인도네시아의 수소 개발 ▲인도네시아의 탄소포집 저장사업 및 국제협력에 대해 공유했다.  

포럼 부대 행사로 참석자들은 수소안전뮤지엄(충북혁신도시 소재), 수소제품시험평가센터(충북 음성군 성본산업단지 소재) 등 공사가 운영하는 수소관련 시설을 둘러보며 탄소중립과 에너지 안보를 위한 핵심 수단인 수소에너지의 안전과 미래에 대해 교류하는 시간을 가졌다.  

가스안전공사 박경국 사장은 “한국 및 글로벌 20개 국가의 에너지 전문가들이 한자리에 모여 가스안전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 의견을 나눌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었다”며 “오늘 이 자리를 통해 전 세계 시민이 가스를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가스안전을 위한 글로벌 협력이 강화되고 국가 간 가스안전 및 산업 교류가 활발해 지기를 희망한다”고 말했다.